콘텐츠바로가기

신소율, 다이어트 전후사진 공개…비법은? '경악'

입력 2015-09-29 17:41:10 | 수정 2015-09-29 17:41: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소율 사진=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신소율 사진=MBC 방송 캡처


신소율 다이어트

'미세스캅' 종영으로 신소율이 화제인 가운데, 그녀의 다이어트 비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신소율은 과거 MBC 프로그램 ‘토크클럽 배우들’에 출연해 다이어트 성공기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신소율은 “75kg 때다. 남자친구에게 잘 보이려고 살을 뺐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녀는 “그 때 술자리에서 잠이 들었다가 깼는데 남자친구의 지인들이 저를 가리키며 살을 좀 빼야 하는 것 아니냐고 하는 소리를 들었다”고 말했다.

이후 다이어트를 결심한 신소율은 한달동안 생수 다이어트를 감행했다. 신소율은 “운동도 안 하고 한 달을 굶었다. 양배추와 물만 먹었다”며 “배고파서 못 견딜 것 같으면 양배추 한 장 먹는 정도로 버텨 46kg까지 뺐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신소율 다이어트, 의지가 대단해", "신소율, 굶어서만 빼다니", "신소율, 다이어트 전에도 예뻤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