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소희, 이승기 대놓고 무시? "자꾸 말을 걸어서…" 폭탄 고백

입력 2015-09-30 10:09:43 | 수정 2015-09-30 15:39:11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소희, 이승기 대놓고 무시? "자꾸 말을 걸어서…" 폭탄 고백

안소희 키이스트와 전속계약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안소희 키이스트와 전속계약 /한경DB


안소희가 키이스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면서 과거 그와 이승기에 대한 인연이 재조명 되고 있다.

안소희는 과거 SBS '강심장'에 출연해 "얼마 전 경험한 저로서는 굉장히 부끄러운 일"이라며 이승기를 헬스장에서 만난 사연을 공개했다.

당시 방송에서 그녀는 "하필 늦잠을 자 부은 채로 헬스장을 간 날 잘 나가는 한류스타를 만났다. 상태가 너무 별로여서 피하려 하는데 먼저 다가와 반갑게 인사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너무 부끄러워 고개를 돌린 채 있는데 자꾸 말을 걸었다. 그래서 계속 말을 시킬까 봐 앨범을 준비 중인데도 아니라고 딱 잘라 대답했다"며 "이 자리를 빌어 그 때 싸늘하게 대한 걸 사과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30일 오전 키이스트는 안소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안소희는 연기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키이스트 관계자는 "안소희는 배우로서 발전 가능성이 크고, 내재되어 있는 잠재력이 무한한 연기자"라며 "안소희가 지니고 있는 끼와 재능을 최대한 이끌어내 20대 대표 여배우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2007년 걸그룹 '원더걸스'로 데뷔한 안소희는 그룹 내 아이콘을 도맡으며 높은 인기를 끌었다.

이후 안소희는 연기 욕심을 감추지 않았다. 영화 '뜨거운 것이 좋아' 드라마 '하트투하트' 등에 출연하며 연기에 대한 재능을 인정받았다. 안소희는 현재 영화 ‘부산행’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