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인성 자택 무단 침입한 中 여성, 문 두드리며 하는 말이… '헉!'

입력 2015-09-30 13:03:31 | 수정 2015-09-30 13:54: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조인성 자택 무단 침입한 中 여성, 문 두드리며 하는 말이…

조인성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조인성 /한경DB


조인성 자택에 무단 침입한 중국 국적의 팬이 경찰에 잡혔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30일 주거침입 혐의로 중국 국적의 A(31)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새벽 0시 20분쯤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위치한 조인성의 자택에 무단으로 침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조인성의 자택에 침입한후 문을 두드리면서 "나오라"고 소리를 지르며 난동을 부린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문이 열리자 집 안에 들어간 후 나가지 않고 버텼고, 이에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2년 전부터 조인성의 팬"이라면서 "문이 열리기에 들어갔다. 조인성의 가족들이 나가라고 팔을 잡아당겨서 멍이 들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자택에 침입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