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IS 김군 사망 추정…극악무도한 IS, 인질 판매까지… '이럴수가!'

입력 2015-10-01 04:45:00 | 수정 2015-10-01 13:15:20
글자축소 글자확대
IS 김군 사망 추정…극악무도한 IS, 인질 판매까지… '이럴수가!'

IS 김군 사망 추정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IS 김군 사망 추정 /한경DB


올해 초 IS에 가담했던 김군의 사망 가능성에 힘이 실리고 있는 가운데 IS에서 인질을 판매하고 있는 사실이 화두에 올랐다.

IS는 최근 인터넷의 한 영문잡지에 중국과 노르웨이 출신의 인질을 공개하며 판매하고 있었다.

IS는 두 인질의 정부가 국민의 자유를 돈을 주고 사는 노력을 포기했다며 "이교도나 십자군, 소위 인권단체 관계자 누구든지 이들의 석방을 위해 몸값을 내고 싶으면 연락하라"고 전한 바 있다.

한편, 30일 한 매체는 중동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김군은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의 근거지인 시리아 유프라테스강 북부 사막 캠프에서 안전지대로 이동 중 외국인 부대를 대상으로 한 미국과 요르단의 합동 공습에 피격됐으며, 사망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현지 한 소식통은 "김군은 IS 분파 내 200여명으로 구성된 외국인 부대에 소속돼 있었으며, 이 부대 중 80여명 이상이 이번 공습으로 인해 사망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관계자는 인터뷰에서 "김군은 이전부터 거의 유일하게 소통했던 가족인 친동생에게 스마트폰 메신저 등을 통해 종종 간단한 메시지를 보내왔다"며 "구체적인 내용은 알 수 없지만, 영어로 주고받은 내용에는 'regret'(후회한다)라는 단어가 포함돼 있었다"고 말했다.

김 군은 1월 터키에서 실종됐다가 IS에 가담해 시리아 북부 사막 내 위치한 캠프에서 지내며 훈련을 받았던 것으로 추정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