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은정, '롤드컵'서 파격 제안 어땠길래…

입력 2015-10-02 06:40:11 | 수정 2016-10-27 00:22: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조은정, '롤드컵'서 파격 제안 어땠길래…

조은정이 '롤드컵'서 인터뷰를 진행하는 장면. OG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조은정이 '롤드컵'서 인터뷰를 진행하는 장면. OGN 방송 캡처


'롤드컵' 조은정

조은정 아나운서가 '롤드컵'에서 이색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조은정 아나운서는 한국시간으로 2일 새벽, 프랑스 파리 르 독 풀먼에서 열린 2015 리그오브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조별 예선 1일차 경기를 맞아 선수 인터뷰에 나섰다.

이날 조은정 아나운서의 '타깃'은 과거 '롤챔스' 결승전에서 맞붙었던 '페이커' 이상혁과 '류' 류상욱. 두 사람의 재회는 경기 전부터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결국 해당 경기에서는 이상혁의 SKT T1이 승리를 거뒀고, 류상욱과 이상혁은 나란히 조은정 아나운서와 인터뷰를 가졌다.

두 선수는 '롤드컵' 참가 자체만으로도 벅찬 듯 "롤드컵에 오고 싶었는데 이렇게 진짜로 와 기쁘다" 등의 소감으로 인사했고, 경기에 대한 짤막한 평가를 나누기도 했다.

이를 지켜보던 조은정 아나운서는 "서로에게 하고 싶은 말을 해달라"는 제안을 하더니 이내 악수를 권했다. 자칫 패자에게 실례가 될 수도 있는 제안이었지만 '롤 여신' 조은정이기 때문에 의미가 달랐다.

이에 류상욱은 "남은 경기를 재미있게 했으면 좋겠다"고 말을 건넸고, 이상혁은"평소 류 선수를 참 좋아한다. 이번에 우리 팀과 함께 꼭 8강에 가길 바란다"고 화답해 훈훈함을 안겨줬다.

한편 현지에서는 조은정 아나운서가 현장 분위기를 전달하며 전임 '롤챔스 여신' 조은나래는 OGN 플러스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하루의 경기를 되짚어 보는 '롤드컵 투데이'를 진행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