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서유기' 은지원, 술김에 털어놓은 속사정 "다른 곳 가면 주눅들어…" 고백

입력 2015-10-02 09:07:46 | 수정 2015-10-02 16:15:24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서유기' 은지원, 술김에 털어놓은 속사정 "다른 곳 가면 주눅들어…" 고백

'신서유기' 은지원 '신서유기' 은지원 /네이버 TV캐스트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신서유기' 은지원 '신서유기' 은지원 /네이버 TV캐스트 캡쳐



'신서유기'에 출연 중인 은지원이 술김에 속내를 털어놨다.

2일 오전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tvNgo '신서유기' 마지막회가 공개됐다.

모든 공식적 촬영이 끝난 후 멤버들과 제작진은 모여 뒤풀이 시간을 가진 가운데 은지원은 살짝 술에 취해 솔직한 속마음을 털어놨다.

은지원은 "빨리 또 하고 싶다. 다른 곳에 가면 주눅 들고 눈치 보고 정말 못 한다"고 토로했다.

그는 "강호동 형은 다른 프로그램 어디가서도 남 안 때린다. 동생들이 예능으로 받아줄 걸 아는 것이다. 아프라고 때리는 것이 아니다"라며 애정을 드러내며 마지막 촬영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신서유기'는 손오공, 사오정, 저팔계, 삼장법사가 등장하는 중국의 고전 '서유기'를 예능적으로 재해석한 리얼 버라이어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