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트루디, 첫 패배에 눈물 "진짜 짜증난다"

입력 2015-10-03 09:54:05 | 수정 2015-10-03 09:54:0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트루디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트루디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트루디가 첫 패배를 맞았다.

2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4회에서는 박재범과 차차말론이 선물한 트랙을 두고 팀배틀 공연을 펼친 래퍼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에서 트루디는 유빈, 캐스퍼와 함께 힘을 이뤄 공연을 준비, 많은 이들의 기대를 받았다.

그러나 트루디는 결정적인 순간, 가사 실수를 하고 말았고 결국 패배했다.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에이스로 꼽혔던 트루디는 첫 패배를 맛본 것. 무대를 마치고 내려온 트루디는 "미안하다. 속상한 것도 난 없다"며 "미안하니까 진짜 짜증난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후 혼자 엘레베이터에 탄 트루디는 계속 눈물을 흘리며 한참을 슬퍼했다. 트루디는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유빈언니와 캐스퍼에게 피해를 줬다는 게 너무 속상했고 미안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다시 0으로 돌아가서 '언프리티' 초기로 돌아가서 열심히 하겠다"고 다시 의지를 다져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