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경찰, 실내사격장 범인 추적중 "178cm 키에 스포츠머리"

입력 2015-10-03 11:31:36 | 수정 2015-10-03 11:31:3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부산의 한 실내사격장에서 한 남성이 총기와 실탄 수십발을 탈취해 달아났다.

3일 오전 9시 40분께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의 한 실내사격장에서 20∼3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업주를 흉기로 찌르고, 45구경 권총 1정과 실탄 30∼40발을 들고 도주했다. 흉기에 찔린 실내사격장 업주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중태다.

경찰이 사격장 내부 폐쇄회로TV를 확인한 결과, 이 남성은 178㎝ 키에 영문이 씌어진 검정색 점퍼, 청바지, 스니커즈 계통의 신발을 착용했으며 스포츠머리를 한 상태였다.

한편 경찰은 전 병력을 비상 소집해 이 남성을 뒤쫓고 있는 상황이다. 경찰은 이 남성이 사격장에서 자살을 하려다가 업주가 막자 우발적으로 범행을 한 것인지 애초부터 계획 범행을 한 것인지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