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이재은, 활동 중단 이유? "연기 놓고 싶었다"

입력 2015-10-05 00:41:30 | 수정 2015-10-05 04:44: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이재은/사진=MBC '일밤-복면가왕'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이재은/사진=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복면가왕' 이재은

복면가왕에 출연한 배우 이재은이 아역 배우로 살아온 고충을 털어놨다.

이재은은 4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1 라운드 네 번째 무대에 '메뚜기도 한철'로 출연, '무적의 우리친구 태권브이'와 듀엣곡 대결을 펼쳤다.

이재은은 태권브이와 함께 김동률 이소은의 '기적'을 열창했다. 이후 판정단 투표에서 94대 5라는 압도적인 차이로 패배했다.

이어진 솔로곡 무대에서 이재은은 장윤정 '꽃'을 부르면서 복면을 벗고 정체를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재은은 결혼 후 연기 활동을 쉰 데 대해 "4~5살 때 아역배우로 데뷔했다. 오랜 시간 연기를 했다. 얼마나 길었겠나. 말이 좋아 30년이지. 그래서 놓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잠시 놨지만 아직도 내게 무대에 대한 갈증이 있다는 생각이 들어 이렇게 나오게 됐다"며 '복면가왕' 출연 이유를 공개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