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열애설' 장미인애 "연예인 전남친 뒷바라지 다 했더니…" 폭로

입력 2015-10-06 15:51:00 | 수정 2015-10-06 18:08: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미인애 열애설 장미인애 열애설 / 사진 = (주)씨네로닷컴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장미인애 열애설 장미인애 열애설 / 사진 = (주)씨네로닷컴 제공


장미인애 열애설

배우 장미인애가 남자친구와 홍콩 여행을 다녀온 사실이 밝혀져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장미인애는 과거 방송된 SBS '강심장'에서 1986년생인 2세 연하 배우 지망생과 교제를 한 경험이 있다고 털어놨다.

장미인애는 "차비부터 밥값까지, 나중에는 먹이고 꾸며주고 엄마처럼 뒷바라지했다. 그런데 일이 점점 잘 풀려가면서 약속도 어기고 변하더라. 결국 그만 만나자며 결별을 통보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남자친구가 헤어지면서 지금까지 사줬던 물건 다 가져가라고 했다"면서 "언젠가 마주칠 텐데 그 큰 눈으로 웃으면서 날 볼 수 있을지 지켜볼 테니 정말 잘 되라고 말했다"라며 결별한 남자친구가 스타로 떠올랐음을 밝혔다.

출연진들은 1986년생 큰 눈을 가진 남자스타를 찾느라 술렁거렸고, MC 이승기가 애꿎은 오해를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