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미인애, 사업가와 열애설…"자상한 매력에 빠졌다"

입력 2015-10-07 01:08:49 | 수정 2015-10-07 01:08: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장미인애 SNS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장미인애 SNS


배우 겸 쇼핑몰 사업가 장미인애가 사업가와 열애설에 대해 심경을 밝혔다.

6일 한 매체는 “장미인애가 지인의 소개로 만난 사업가와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며 "최근 홍콩 여행에도 동행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업계에서 능력을 인정받는 사업가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6월 ‘쇼핑몰 가격 논란’으로 마음고생이 심했던 장미인애가 다시 디자인에 집중할 수 있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고 매체는 전했다.

그러나 해당 열애설의 상대는 이미 지난 5월 열애를 인정한 12세 연상의 외국계 펀드 회사의 대표인 것으로 드러났다.

장미인애는 열애설과 관련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좀 가만히 두세요. 부탁드립니다"라는 글을 올려 심경을 토로했다.

한편, 장미인애는 지난 2013년 11월 향정신성의약품으로 분류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로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후 자숙해왔다. 이후 자신의 이름을 딴 패션브랜드를 론칭해 디자이너로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