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극세사 발목 인증…'손목시계도 가능!'

입력 2015-10-13 07:03:00 | 수정 2015-10-13 13:58:20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 사진 = 한경DB·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 사진 = 한경DB·JTBC 방송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보라

걸그룹 씨스타의 멤버 보라가 극세사 발목임을 인증했다.

보라는 12일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하니는 보라를 "실제로 본 여성 중 최고의 워너비 몸매"라고 소개했다.

이에 최현석 셰프는 "보라 씨가 한 줌 발목, 극세사 발목이라는 별명도 갖고 있더라"라고 말했다.

하니는 직접 나서 보라의 발목을 한 손에 쥐었고, 보라의 발목에 이원일 셰프의 손목시계를 채워보기도 했다.

이를 본 미카엘 셰프는 "내 팔찌도…"라며 사심을 보였다가 김성주에게 단칼에 거절 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