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마이걸, 비욘세 명곡 라이브

입력 2015-10-13 09:06:52 | 수정 2015-10-13 09:06:52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이 ‘컬투쇼’에 출연해 빼어난 라이브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11일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한 오마이걸은 신인 발굴단 코너에서 라이브로 비욘세의 ‘Halo’를 불렀다. 이날 오마이걸은 풍부한 성량에 깊은 소울적 감성을 전하며 신인답지 않은 빼어난 보컬 실력을 선보였다. 특히 라이브가 끝난 직후 오마이걸은 각종 음원 사이트에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네티즌들로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으며 눈길을 모았다.

오마이걸은 지난 4월 ‘B1A4 여동생’으로 화제를 모으며 타이틀곡 ‘CUPID(큐피드)’로 화려하게 데뷔해 8명의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사랑을 받은 신인 걸그룹으로 최근 미니 2집 ‘CLOSER(클로저)’로 컴백했다. 타이틀곡 ‘CLOSER’는 소녀시대 ‘라이언 하트(Lion Heart)’를 작곡한 션 알렉산더와 엑소 ‘으르렁’을 작사한 서지음이 합작해 탄생시켰으며, 몽환적인 곡 분위기와 순수한 소녀의 마음을 담은 감성 어린 가사가 인상적이다.

네티즌들은 “소름이다. 오마이걸이 이렇게 라이브를 잘하는 줄 몰랐다”, “컬투쇼에서 영상으로 올려주면 좋겠다”, “팝송을 이렇게 잘부르다니! 깜짝 놀랐다”, “그동안 들어본 비욘세의 ‘Halo’ 라이브 중에서 최고다” 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오마이걸은 최근 미니 2집 ‘CLOSER'를 발표하고 활발하게 방송 활동을 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