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나래, 갑작스런 전성기에 불안…과거 어떻기에? '깜짝'

입력 2015-10-13 13:28:56 | 수정 2015-10-13 14:29:4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나래, 갑작스런 전성기에 불안…과거 어떻기에? '깜짝'

박나래 박나래기사 이미지 보기

박나래 박나래


개그우먼 박나래가 갑작스런 전성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는 개그우먼 박나래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방송에서 DJ 김신영이 “너무 잘되고 있다”고 하자 박나래는 “불안하다. 저의 과거가 수면 위로 올라올까봐 그렇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하는 라디오에도 목격담이 많이 오고 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신영은 “2015년 하반기 박나래 전성기다”고 강조했고 박나래는 “이렇게 될 줄 몰랐다. 이럴 줄 알았으면 잘 살걸 그랬다”고 말했다.

김신영은 “박나래는 앞서나가는 개그”라고 하자 박나래는 신동엽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박나래는 “신동엽이 저한테 ‘아직 너는 어렵다’고 했다. 방송하지 말고 술자리에서 계속 봤으면 했다고 했다. 방송 나오기는 이르다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신영은 “맞다. 회식 쪽 개그가 있다”고 맞장구 쳤다.

한편 박나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출연 당시 집에 '나래바(bar)'를 갖춰놓고 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