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기량, 야구선수 A씨+루머 유포女 고소…"선수와 사귀다 충격으로"

입력 2015-10-13 23:59:00 | 수정 2015-10-14 11:17:46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기량 고소 박기량 고소 / 사진 = KWAVE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박기량 고소 박기량 고소 / 사진 = KWAVE 화보


박기량 고소

치어리더 박기량이 자신과 관련한 루머글에 대해 법적 대응을 했다.

박기량의 측근이 지난 13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루머 유포자를 고소했다고 밝혔다.

이 측근은 "(루머글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 여자로 박기량씨가 받은 고통과 루머가 사실이 아님을 밝히기 위해 야구선수 A씨와 여성 B씨를 고소했다"고 밝혔다.

앞서 14일 B씨는 SNS를 통해 “지난 글들은 사귀던 선수에 대한 충격과 속상함으로 인해 작성한 글”이라고 말한 뒤 “특히 사실과 다른 내용과 과장된 표현으로 인해 박기량 씨 및 기타 야구 관계자의 명예를 훼손하였음을 인정한다. 너무나 많은 폐를 끼친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를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