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리·오승환, '롱디' 극복 못하고 결국 결별…소녀시대는 지금 이별시대

입력 2015-10-15 06:03:00 | 수정 2015-10-15 11:04: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리·오승환, '롱디' 극복 못하고 결국 결별…소녀시대는 지금 이별시대

오승환 유리 결별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오승환 유리 결별 /한경DB


소녀시대의 멤버 유리와 야구선수 오승환(한신타이거즈)이 결별했다.

15일 오전 한 매체는 유리와 오승환의 결별설을 보도했다.

측근에 따르면 두 사람은 바쁜 활동과 장거리 연애로 인해 서로 사이가 소원해졌다는 것. 이 때문에 최근 연인 사이를 정리했다고 밝혔다. 유리와 오승환은 지난 4월 열애가 알려진 후 6개월 만에 헤어졌다.

유리에 앞서 소녀시대 멤버들은 줄이어 연인과 남남이 됐다. 티파니는 2PM 멤버 닉쿤과 이별했고 이어 이승기와 열애설의 주인공이었던 윤아 또한 좋은 선후배로 남기로 했다.

SM 사내커플 1호로 떠올랐던 태연과 백현도 열애 공개 1년여만에 종지부를 찍었다. 현재 남자친구와 여전히 열애 중인 멤버는 정경호와 수영 뿐이다.

소녀시대는 정규 5집 앨범 ‘라이온 하트’로 컴백했고, 최근 활동을 마무리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