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간아이돌' 갓세븐 JB, 걸그룹 뺨치는 유연성…42cm기록 '놀라워'

입력 2015-10-14 19:50:03 | 수정 2015-10-14 19:50: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주간아이돌' 갓세븐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주간아이돌' 갓세븐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주간아이돌’ 갓세븐

‘주간아이돌’ 갓세븐 JB가 걸그룹 뺨치는 유연성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최근 신곡 ‘니가 하면’을 발표한 그룹 갓세븐(GOT7)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갓세븐은 ‘주간아이돌’의 ‘늘어나라 고무고무왕’ 코너에 참여해 멤버들 각자의 유연성을 선보였다.

가장 먼저 도전한 유겸은 반도 내려가지 못한 채 정지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잭슨은 32cm를 기록하며 남자 최고 기록을 세웠으나 이어 올라온 JB의 기록에 유연성 1등의 자리를 빼앗겼다.

JB는 42cm를 기록하며 기존 걸그룹 멤버의 기록까지 경신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앞서 레드벨벗 아이린이 32cm를 기록하며 걸그룹 최고 기록을 세운 바 있다.

MC들은 “걸그룹을 이긴 남자”라고 감탄했고, JB는 “아이린이 한 번 더 나와도 이길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주간아이돌’은 복고풍 컨셉으로 아이돌을 파헤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