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준기 할리우드 진출…'레지던트 이블' 최종편 출연

입력 2015-10-17 14:48:05 | 수정 2015-10-17 14:48: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이준기 할리우드 진출

배우 이준기가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SF 액션 블록버스터 시리즈 '레지던트 이블'의 최종편에 출연한다.

현재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에서 촬영 진행 중인 영화 '레지던트 이블 6: 더 파이널 챕터'(가제)에 한국배우로서는 최초로 이준기의 출연이 확정되었다.

최근 주인공 앨리스 역의 밀라 요보비치가 자신의 SNS에 이준기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팬들의 관심과 궁금증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이준기는 영화 촬영을 위해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체류 중에 있으며 그가 맡은 배역은 아직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영화 '레지던트 이블'은 지난 2002년 첫번째 영화가 나온 이후 전세계 10억 달러 이상의 엄청난 수익을 달성한 인기 SF 액션 블록버스터 시리즈로서, '레지던트 이블 6: 더 파이널 챕터'(가제)는 시리즈 6번째 작품이자 최종편으로 제작된다.

지난 8월 촬영을 시작한 '레지던트 이블 6: 더 파이널 챕터'(가제)는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 요하네스버그 등에서 촬영이 진행 중이며 2017년 1월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