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려한 유혹' 최강희, 신은수표 긍정마인드 눈길

입력 2015-10-21 09:12:50 | 수정 2015-10-21 09:12: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난 20일(화) 방송된 ‘화려한 유혹’은 6회에서는 정식 메이드로 석현의 집에 들어간 은수(최강희 분)가 모진 수모를 겪는 모습들이 그려졌다. 세영(박정아 분)과 비슷한 디자인의 옷을 입었다는 이유로 뺨을 맞는가 하면, 면접 도중 끌려나갈 위기에 처하며 시작부터 매서운 신고식을 치러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든 것. 이어 일주(차예련 분)의 결혼식 이후 재회한 영애(나영희 분)에게 모진 구박을 받는 것도 모자라, 전과자라는 소문이 퍼져 동료 메이드들 사이에서까지 유치한 괴롭힘을 당하기도.

이와 함께, 계속되는 시련에도 웃음을 잃지 않는 신은수표 ‘긍정마인드’가 빛을 발해 눈길을 모은다. 자신을 향한 동료들의 일방적인 괴롭힘과 독설에 아랑곳 않고 난투극으로 맞서는가 하면, 남편을 죽음으로 몰고 간 원수인 석현에게 복수는커녕 천연덕스럽게 비빔밥을 권하는 엉뚱함으로 안방에 유쾌함을 선사한 것.
특히 이러한 은수의 모습은 각각 사랑, 권력, 명예 등 욕망으로 가득한 ‘화려한 유혹’ 속 캐릭터들 중 유일무이한 순수 캐릭터로 떠오르며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어 앞으로 최강희가 보여줄 은수의 성장기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의문의 남성의 지시로 복수를 위해 강석현의 집으로 들어간 은수와 그를 보고 청미(윤해영 분)를 떠올리는 석현, 그리고 첫사랑 형우와 석현의 딸 일주 네 사람이 앞으로 어떤 관계로 발전하게 될 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는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