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U-17 월드컵' 한국, 기니에 1대 0 승리…오세훈이 안긴 '16강 티켓'

입력 2015-10-21 09:54:19 | 수정 2015-10-21 10:12:52
글자축소 글자확대
'U-17 월드컵' 한국, 기니에 1대 0 승리…오세훈이 안긴 '16강 티켓'

오세훈 극적골…한국, 기니에 1대 0 승리/SBS 중계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오세훈 극적골…한국, 기니에 1대 0 승리/SBS 중계 캡쳐

한국, 기니에 1대 0 승리

한국 17세 이하(U-17) 축구 대표팀이 2015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기니와의 경기에서 1대 0으로 승리했다.

최진철 감독이 지휘하는 우리나라는 21일(한국시간) 칠레 라 세레나의 라 포르타다 스타디움에서 열린 기니와 조별리그 B조 2차전 극적인 1점을 따내며 승리했다.

한국은 경기 초반 강한 압박 수비와 날카로운 공격으로 기니를 상대했다. 기니 선수가 공을 잡으면 2-3명의 선수가 순간적으로 에워싸는 모습을 자주 연출했다.

압박으로 인해 기니가 실수를 하면 이는 한국의 역습으로 이어졌다. 그러나 기니 또한 지속적으로 공간을 엿보며 한국의 골망을 흔들기 위해 돌진했다. 치열한 공방전에도 득점 없이 전반전을 마무리 했다.

한국은 후반 들어 슈팅을 허용하며 실점 위기를 맞았으나 중반 이후 완벽하게 경기를 압도했다.

쉼 없는 공격 끝에 드디어 골이 터졌다. 경기 종료 2분을 남겨두고 울산현대고 1학년 오세훈이 추가시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기니의 골망을 흔들어 16강 티켓을 거머쥐게 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