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카라 출신 니콜, 바지는 어디에?…속옷만 입고 '아찔한 노출'

입력 2015-10-21 13:55:33 | 수정 2016-04-21 13:28:36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걸그룹 카라 출신의 가수 니콜이 란제리 화보를 공개했다.

니콜은 최근 앳스타일(@star1) 2015년 11월호를 통해 공개되는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촬영 이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니콜은 "이렇게 글래머러스한 몸매인 줄 몰랐다"는 질문에 "엄마가 워낙 글래머러스 해 그 유전자를 그대로 잘 이어받았다"며 "앞보단 등근육 라인이 진짜 예쁜데 어필할 수 없어서 안타깝다"고 아쉬움을 털어놨다.

또 니콜은 "자신 없는 부위도 있냐"는 질문에 대해 "당연히 있다. 배"라며 "술을 마시다 보니 배에 살이 붙기 시작하더라. 가장 자신 있던 부위에서 자신 없는 부위로 몰락했다"고 속상한 듯 웃었다.

이번 11월호에서는 니콜의 솔로 활동과 몸매 비결 그리고 쉬는 동안 다녀온 여행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