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벌금형' 박효신, 성형 수술 전후 비교해보니…"이래서 했다" 당당

입력 2015-10-22 11:07:00 | 수정 2015-10-22 15:58:26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효신 벌금형 박효신 벌금형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기사 이미지 보기

박효신 벌금형 박효신 벌금형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박효신 벌금형

가수 박효신이 재산은닉혐의로 벌금형을 선고 받은 가운데, 그의 과거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박효신은 과거 데뷔 10주년 콘서트 현장에서 과거 자신의 모습이 촌스러웠다고 말문을 열었다.

당시 박효신은 스크린 화면을 통해 데뷔 초 사진을 공개하며 "제가 저래서 눈을 했다"며 성형 사실을 고백했다.

이어 박효신은 "사실 안 해도 잘 살 수 있었는데 주위에서 화면발이 잘 받지 않는다고 권해서 성형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재판부는 22일 오전 10시 서울서부지법에서 형사 11단독으로 진행된 선고에서 박효신에게 채권자들로부터 강제면탈을 피하기 위해 재산을 은닉했다는 혐의로 벌금 200만원을 내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