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님과 함께2’ 기욤, 송민서 어머니에 “상처주지 않겠다” 다짐

입력 2015-10-22 13:57:00 | 수정 2015-10-22 13:5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에서 가상결혼생활을 하게 된 기욤이 승낙을 받기 위해 실제 여자친구 송민서의 어머니를 만났다. 이 자리에서 “절대 상처주지 않겠다”며 남자답게 다짐해 눈길을 끌었다.
녹화 당시 송민서의 어머니와 남동생을 만나게 된 기욤은 바짝 긴장한 상태에서도 “어머님께 허락받기 위해 왔다”고 선언하며 ‘처가 식구’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송민서의 어머니도 첫인사와 함께 바로 날아온 기욤의 돌직구에 놀라 “조금 시간을 달라”고 말하며 묘한 긴장감을 형성했다.
이어 송민서의 어머니는 실제 커플이 방송을 통해 가상결혼생활을 한다는 사실에 “두 사람이 상처받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 그게 가장 걱정”이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그러자 기욤은 “절대 민서에게 상처 주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듬직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실제 여자친구의 식구들을 만난 기욤의 긴장된 하루는 22일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님과 함께 시즌2 - 최고(高)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윤정수의 유난스러운 ‘깔끔병’에 대적하는 ‘아내’ 김숙의 결혼생활 적응기도 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