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ICU 입학' 김소정, 카이스트 학력위조설에 하는 말이…'깜짝'

입력 2015-10-22 13:18:15 | 수정 2015-10-22 13:18:1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소정 ICU 김소정 ICU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소정 ICU 김소정 ICU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김소정 ICU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김소정이 학력위조설을 해명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가수 김소정, 로이킴, 작가 조승연, 방송인 신아영이 출연해 '그 뇌는 예뻤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소정은 "2년간 ICU에 다니다가 카이스트에 통합이 됐다"고 카이스트 학생이 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비평준화 고등학교에서 공부를 했고, ICU라는 대학을 다니기 위해 발명품 대회를 나가 상을 타고 각종 기준을 통과해 조기졸업을 했다"고 전했다.

그는 ""발명품 대회에 나갔고 그 대회에서 '끓어넘치지 않는 냄비'를 만들었다"며 "숯으로 만든 거다. 숯에 구멍이 많으니 끓어 넘칠 때 기포가 숯 안으로 들어가는 거다"고 원리를 설명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