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위대한 조강지처' 황동주, 양희경 황혼 로맨스 인정

입력 2015-10-23 16:16:00 | 수정 2015-10-23 16: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위대한 조강지처’ 황동주가 결국 양희경의 황혼 로맨스를 인정하며 행복을 빌었다.

22일 방송한 MBC 일일드라마 '위대한 조강지처'(극본 황순영 연출 김흥동) 91회에서는 이성호(황동주)가 어머니 김봉순(양희경)과 기종태(최상훈)의 만남을 받아들이며 아들로서 멋있게 어머니의 새로운 출발을 축복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성호가 봉순의 진심을 우연히 엿듣고 그동안 반대해오던 봉순의 연애를 인정하는 반전 내용이 그려졌다. 봉순을 걱정하는 마음에서 연애를 반대하던 성호는 봉순이 홍금숙(이보희)과 대화하는 내용을 듣게 된다. 금숙이 “죽기 전에 찐한 연애 한번 해 보는 게 소원이라면서”라며 봉순의 속내를 들려준 것.

성호는 봉순의 마음을 알게 되면서 정말 어머니의 행복이 뭘까를 고민하는 모습을 보인다. 곰곰 생각에 잠긴 성호는 종태를 만나 “우리 엄마한테 정식으로 만나보자고 하셨다면서요?”라며 따져 묻는다. 성호가 반대할 것을 예상한 종태는 “악착같이 대시할 것”이라며 맞선다. 이에 성호는 “대시 하십시오!! 아무 여자가 아닌, 진짜 소중한 여자로서”라며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인사를 한 후 나선다. 오랫동안 자신을 위해 헌신해 온 봉순의 마음을 알게 된 후 진정으로 어머니의 행복을 빌어주는 선택을 한 것.

이 같은 성호의 돌연 연애 허락 발언은 아들로서 홀로 지내 온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며 뭉클함을 자아냈다.

'위대한 조강지처'는 한 아파트에서 우연히 만난 세 여성들의 위태로운 결혼과 이혼, 그리고 무시무시한 복수를 담은 작품으로 매주 월~금 오후 7시 15분 전파를 탄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