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예지 무대에 트루디 혹평 "식상한 무대다"

입력 2015-10-24 14:48:16 | 수정 2015-10-24 14:48: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예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예지



'언프리티랩스타 시즌2' 예지가 자신의 무대에 아쉬움을 표했다.

23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랩스타 시즌2'에서는 효린, 수아, 헤이즈, 캐스퍼, 예지, 키디비, 유빈, 트루디, 전지윤, 엑시, 러버소울 킴의 랩 서바이벌 대결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언프리티랩스타 시즌2'에서 첫 번째로 나선 예지는 'It's me' 라는 제목의 랩을 선보이며 “아무리 월월월월 짖어봐라 어차피 이 시즌의 미친개는 나 하나니까”라며 현란한 랩을 선보였다. 트루디는 이 대목이 나오자 “미친개 식상하다”는 평을 내렸다.

하지만 예지는 곡의 말미에 갈 무렵 가사 실수를 저지르는 모습을 보여 기대가 무너지게 만들었다. 예지는 “찝찝함이 남는 무대였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이어 유빈은 웨이브와 함께 랩을 선보였으며 효린은 ‘술’을 주제로 ‘한잔해’라는 중독성 강한 랩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