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글의 법칙' 김희정, 갈고 닦은 '레포츠 실력' 발산

입력 2015-10-24 14:52:41 | 수정 2015-10-24 14:52: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정글로 간 여배우 김희정이 수준급 수영실력을 뽐내며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나카라과’ 편에서는 모델 유승옥, 배우 이미도, 김희정, 고주원, 김기방이 병만족에 새롭게 합류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정은 미도 족장의 지시를 받고 사냥을 하기 위해 바다로 나갔다.

김희정은 "우리가 저녁을 먹으려면 내가 뭐라도 잡아야 한다"고 말하며 의지를 드러냈다.

이어 김희정은 능숙한 수영 실력을 과시하며 바다을 탐사하고 다녔다. 하지만 앞이 갑자기 뿌옇게 변했고 멤버들 옆으로 복귀했다.

김희정은 "물이 들어오는 시간이라 탁해서 아무 것도 안 보인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