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퍼맨' 지온, 발레리나 엄마 싱크로율 100%…킥보드 자태 '깜놀'

입력 2015-10-24 14:58:03 | 수정 2015-10-24 14:58: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제공= KBS 2TV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제공= KBS 2TV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엄태웅 딸 지온가 발레리나 엄마를 쏙 빼닮은 타고난 균형감각으로 유연한 킥보드 자태를 뽐냈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101회에서는 두려움을 용기로 바꿀 수 있다면‘을 주제로 그려진다.

이중 지온은 생애 첫 킥보드 타기에 도전한다. 특히 이날 지온은 킥보드 신이 강림한 듯한 남다른 킥보드 실력을 발휘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온은 킥보드를 타고 넓은 공원을 질주하며 혼자만의 스피드를 즐겨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지온은 처음에도 불구하고 타고난 균형감각으로 발을 딛지 않고 ‘슝슝’ 내달리는 놀라운 킥보드 실력을 뽐내 엄태웅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지온은 발레리나 동작과 흡사하게 한쪽 다리를 직각으로 들어 올리는 유연한 몸짓으로 킥보드 주행을 시작했다. 이어 킥보드의 핸들을 자유자재로 움직이며 공원을 활보해 웃음을 터트렸다.

발레리나 엄마의 피를 고스란히 물려받아 타고난 균형감각을 가진 지온의 킥보드 실력이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을 높인다.

지온의 킥보드 타기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지온이 균형감각은 타고났네!”, “스피드를 즐기는 지온이라니 완전 깜찍할 듯”, “슝슝 내달리는 지온이 실제로 보고 싶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101회는 오는 25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