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의 함정은?

입력 2015-10-25 16:57:35 | 수정 2015-10-25 16:57:35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

2015년 4년제 대졸 신입사원 초임은 상여금을 포함해 월 290만 9천 원으로 밝혀졌다.

한국경영자총협회가 414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4년제 대졸 신입사원의 초임은 100인 이상 299인 이하 규모의 기업은 256만 천 원, 500인에서 999인 이하 규모 기업은 294만 천 원 등으로 나타났다.

결국 '대졸 신입 초임 월 290만원'은 규모가 500인 이상에서 999인 이하의 규모인, 중견기업 혹은 대기업에 해당하는 기업들의 신입사원의 초임에만 해당하는 것.

산업별 신입사원 초임으로는 건설업이 270만 6천 원, 도·소매업 275만 5천 원, 금융·보험업 328만 4천 원 등으로 나타났다.

한편, 올해 임금협상이 타결된 기업의 평균 임금인상률은 5%로 통상임금 산입범위 조정이 있었던 지난해보다 3.2% 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