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홈런으로 '쇼케이스'…이대호, 이대로 MLB行?

입력 2015-10-26 06:39:59 | 수정 2016-10-27 00:13:5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대호, 이대로 MLB行?…홈런으로 쇼케이스

이대호. 사진=엑스포츠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이대호. 사진=엑스포츠 제공


이대호 홈런

이대호의 방망이가 일본시리즈에서 불타고 있다.

이대호는 2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소프트뱅크 호크스와 야쿠르트 스왈로스의 일본 시리즈 2차전에 선제 2점 홈런을 터뜨리며 팀의 4 대 0 승리를 이끌었다.

이대호는 전날 1차전에서도 3안타를 휘둘렀고, 클라이맥스 시리즈에서도 연속 홈런으로 팀의 일본시리즈행을 이끈 바 있다.

이날 홈런은 이대호는 일본 포스트시즌 개인 통산 4호. '빅 보이'가 빅 게임에 강하다는 것을 이대호 스스로 증명한 셈이다.

특히 내년 시즌 메이저리그 진출 의지를 드러낸 상황에서 이대호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는 쇼케이스이기도 했다. 수비 능력과 전성기를 지나는 나이에 대한 의문을 방망이로 잠재워버린 것.

이대호는 경기를 마친 뒤 홈런에 대해 "커브를 노리고 친 것은 아니다. 풀 스윙을 한다는 생각으로 쳤는데 넘어갔다"며 "그냥 감각적으로 받아 쳤다"고 설명했다.

이대호는 첫 타석에서 기록한 삼진에 대해서는 "감이 좋아 치고 싶은 욕심이 있었다"며 "걸어 나갈 수도 있었는데 욕심을 내다 속아버렸다"고 털어놨다.

이대호는 지난해 일본시리즈와의 비교에 대해선 "올해는 아직 결과가 남아있다"며 "시리즈가 끝나고 그때 다시 밝히겠다"고 말을 아꼈다.

이날 이대호의 홈런에 힘입어 2연승을 기록한 소프트뱅크는 일본시리즈 2연패까지 2승만을 남겨두고 있다.

한편 이대호의 홈런 소식을 접한 야구팬들은 "이대호의 홈런, 메이저에서도 봤으면", "이대호, 꼭 도전해 보길", "이대호, 뛰기 싫으니 홈런 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