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강수진 "삼겹살 한번도 먹어본 적 없어" 충격

입력 2015-10-27 02:00:28 | 수정 2015-10-27 02:00:2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발레리나 강수진이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삼겹살을 먹어본 적이 없다고 말해 충격을 안겨줬다.

26일 방송된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발레리나 강수진과 서장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수진은 화려한 식재료가 가득할 것이라는 기대와 달리 의외로 썰렁한 냉장고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밑반찬은 물론 고기류는 찾아볼 수 없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수진은 "한국 사람들이 제일 삼겹살을 제일 좋아한다고 하는데, 나는 삼겹살을 왜 좋아하는지 모르겠다. 한 번도 먹어본 적이 없다"면서 "죽기 전에 한번은 먹겠죠. 채소가 정말 맛있다"고 말해 모두를 경악케 했다.

이에 정형돈은 안타까워하며 쌈에 싸 먹는 삼겹살의 맛을 직접 묘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