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 과거 발언보니… "하차시기 고민돼"

입력 2015-10-27 22:02:02 | 수정 2015-10-27 22:02:02
글자축소 글자확대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사진=KBS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사진=KBS 방송캡쳐


송일국 슈퍼맨 하차설

배우 송일국의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 하차설이 다시 불거진 가운데, 제작진 측이 이를 부인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연출자 강봉규 PD는 스포츠조선에 "처음 논의할 때 이런저런 얘기를 하긴 했지만 언제 하차할지 결정된 바는 없다. 아직 촬영 중이다. 하차에 관해서 결정된 것은 아직 아무것도 없다"고 밝혔다.

송일국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하차에 대해 구체적인 시기를 정하지 않았다"면서 관련 보도를 부인했다.

송일국이 하차설에 휩싸인 가운데, 송일국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받고 있다.

송일국은 지난해 10월처음엔 하차 시기에 대해서도 고민이 된다며 "아이들이 아직은 말도 잘 모르고 방송에 자기들이 나오면 신기해하긴 하는데 그게 방송인지도 인지를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행히 아직은 자신들이 TV에 나온다는 걸 아는 나이는 아니고 언제가 될지 모르겠지만 아마 그런 것들을 알아가기 전까지 (슈퍼맨에) 출연하지 않을까 싶다"고 말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