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규리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 미인도의 '신윤복' 역할"

입력 2015-10-28 17:00:12 | 수정 2015-10-28 17:00:12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규리올드스쿨 김규리올드스쿨/사진=sbs 라디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김규리올드스쿨 김규리올드스쿨/사진=sbs 라디오 제공


김규리 올드스쿨

김규리가 영화 '미인도'의 신윤복 캐릭터를 가장 아끼는 캐릭터로 뽑았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라디오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에서는 '왓위민원트'코너가 진행됐고 백보람, 신민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규리는 "김규리가 연기한 작품의 캐리턱 중에 김규리가 가장 아끼는 캐릭터는?"이란 필통퀴즈를 냈다.

이에 김규리는 "영화 '미인도'에 신윤복 역할이다 제가 서른 살에 이 영화를 선택해서 찍었다 뭔가 그전에 5년 정도 시간을 허비한 것 같아서 서른 살이 됐는데 달랐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에 과감하게 선택했다 그시기에 터닝포인트 같은 역할이었다"라며 정답과 이유를 밝혔다.

한편, '올드스쿨'은 파워FM 107.7MHz(수도권) 매일 오후 4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