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도리화가' 송새벽 "류승룡, 전국 맛집 데려가…겨울 파카도 선물"

입력 2015-10-29 10:55:00 | 수정 2015-10-30 10:30: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도리화가 송새벽 배수지

배우 송새벽과 배수지가 영화 '도리화가' 촬영 현장 모습을 이야기했다.

2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도리화가'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류승룡, 배수지, 송새벽, 이종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MC 박경림이 "류승룡이 멤버들을 위해 준비한 것이 많다고 들었다"고 말하자 송새벽은 "촬영 끝나면 오늘은 뭘 먹을까부터 정하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동안 촬영을 다니면서 갔던 맛집들을 데려가주신다. 음식점에 가면 미리 음식이 셋팅되어 있어 놀랐다. 또 겨울 파카도 선물해주셨다"고 밝혔다.

함께 호흡을 맞춘 수지는 "영화 촬영에서는 호흡이 매우 중요한데 류승룡 선배님이 옆에서 도와주고 챙겨주면서 컨디션 체크까지 해주셔따. 현장 분위기도 좋았고 호흡도 정말 잘 맞았다"고 전했다.

송새벽은 '도리화가' 관전포인트에 대해 "산과 들이 많이 나온다. 자연과 함께 버무려져 있는 듯한 느낌들이 좋았다"며 "관객들도 그런 부분을 중점적으로 보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리화가'는 1867년 여자가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시대에 운명을 거스르고 소리의 꿈을 꾼 진채선과 그의 스승 신재효(류승룡)의 숨겨진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11월 25일 개봉.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