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동원, 골맛 제대로 봤다…홍정호 1도움 '오늘이 코리안 데이'

입력 2015-10-29 11:34:19 | 수정 2015-10-29 11:34: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동원 골맛 제대로 봤다…홍정호 1도움 '오늘이 코리안 데이'

지동원 홍정호 지동원 홍정호 /사진=엑스포츠뉴스기사 이미지 보기

지동원 홍정호 지동원 홍정호 /사진=엑스포츠뉴스



독일 분데스리가의 지동원(24·아우크스부르크)이 시즌 첫 골을 넣었다.

지동원이 결승골을 터뜨리며 소속팀 아우크스부르크를 2015-2016시즌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6강에 올려놨다.

지동원과 함께 수비수 홍정호도 도움 1개를 기록하며 함께 ‘코리안 데이’를 만들었다.

지동원은 전반 11분 도미니크 코어가 내준 공을 오른발로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올 시즌 첫 골을 뽑았다.

수비수 홍정호는 전반 25분 알렉산더 에스바인의 득점을 도왔다. 구자철은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후반 5분에는 카이우비가 쐐기골을 넣으며 아우크스부르크가 3-0으로 완승을 거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