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 고공행진, 2050 여성시청자들의 넘버1 드라마

입력 2015-10-30 11:21:22 | 수정 2015-10-30 11:21:22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 고공행진, 2050 여성시청자들의 넘버1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 1위기사 이미지 보기

'그녀는 예뻤다' 시청률 1위


'그녀는 예뻤다'가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출연 배우인 황정음과 박서준의 로맨스가 본격화 되면서 연일 상한선을 치고 있는 상태.

TNMS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의 시청률이 수도권 17.8%, 전국 15.5%로 동시간대 지상파 수목드라마 1위를 지켰다.

'그녀는 예뻤다'는 수목드라마 1위를 차지하고 있던 SBS '용팔이'가 종영하고 새 드라마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이 시작하자 10월7일 7회차 방송(전국 11.8%, 수도권 13.7%)부터 1위로 오르면서 그 이후 지금까지 수목드라마 왕좌를 고수하고 있다.

이날 '그녀는 예뻤다'와 동시간대 지상파 수목드라마의 시청률을 비교해보면 KBS2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 객주2015' (전국 기준 8.2%)보다는 2배 이상의 차이를 보였고, SBS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전국 기준 4.7%) 보다는 4배 이상의 큰 격차를 보였다.

MBC '그녀는 예뻤다' 12회의 전국 기준 주시청자층을 살펴보면, 여자40대의 시청률이 18.1%로 가장 높고, 여자50대 13.0%, 여자20대 12.4% 순이었다.

지난 방송에서 혜진(황정음)과 성준(박서준)은 돌고 돌아 사랑을 확인한 후 본격적인 사내 연애를 시작했다. 이들의 애정행각은 24시간이 모자랄 지경으로 쉴틈없는 스킨십에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이게 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