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를돌아봐' 조영남, "그림 수백 점 주겠다"

입력 2015-10-31 11:02:55 | 수정 2015-10-31 11:02: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조영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조영남



‘나를 돌아봐’ 조영남이 자신의 장점을 어필했다.

30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순수했던 어린 시절을 돌아보기 위해 전 출연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가을 운동회를 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나를 돌아봐’에서 조우종은 이경규에게 “세상에 조영남,문희준,강남,조우종 밖에 없다면 누구를 사위로 삼겠냐”고 물었다.

이경규 대신 대답을 자처한 이예림은 “워낙 강남의 팬이다”라며 먼저 강남을 선택했다.

딸의 선택에 이경규는 “사귀는 건 허락하는데 결혼은 절대 안된다. 내가 제일 싫어하는 스타일이다. 머리 노란거 봐”라고 답했다.

이를 듣던 조영남은 “재산은 내가 제일 많아. 그리고 금방 없어질 가능성도 있어”라고 자신을 어필했다.

이예림은 결국 두 번째로 조영남을 선택했고, 이에 흥분한 조영남은 “그림이 수백 점 있다. 다 얘 꺼야”라고 기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