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박건형, 연극 '택시드리벌' 감격의 생파 현장

입력 2015-11-02 13:19:00 | 수정 2015-11-02 13:1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박건형이 연극 '택시드리벌' 공연장에서 뜻깊은 생일을 보냈다.

박건형은 지난 9월부터 연극 '택시 드리벌' 주인공 39살 노총각 택시 기사 덕배로 변신, 매 회차 600여 관객석을 가득 메우며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 그간 남성미의 아이콘이었던 박건형은 이번 공연에서 완벽한 이미지 변신을 위해 체중을 늘리는 것은 물론 구수한 사투리와 추억의 노란 택시 기사 유니폼, 발가락 양말 등 과감한 변화를 꾀해 새로운 매력을 각인시켰다.

11월 1일 박건형은 공연 후 현장에서 깜짝 생일을 맞았다. 이날 박건형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팬들이 선물을 들고 공연장을 방문한 것. 뿐만 아니라, 팬들은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까지 생각해 식사자리를 마련했고 박건형은 많은 사람들의 환호와 축하를 받으며 시종일관 행복한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박건형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공연장을 찾은 팬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등 훈훈한 모습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