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려원, 박효신과 결혼설에 "전혀 친분없어" 강력 부인

입력 2015-11-02 17:54:10 | 수정 2015-11-02 17:54:1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정려원 박효신 열애설

가수 박효신과 배우 정려원 양측이 결혼설과 교제설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이를 부인했다.

정려원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2일 "본인 확인 결과 박효신과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고 밝혔다.

이어 "박효신과 친분도 없다. 워낙에 팬이기 때문에 친구들과 공연에 보러갔던 적은 있다. 보도에 당황스럽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웨딩업체의 말을 빌려 정려원과 박효신이 결혼 전제로 교제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웨딩업체의 말을 빌어 "정려원과 박효신이 조심스럽게 결혼 준비를 하고 있다"면서 "식장과 웨딩드레스 등을 고르기 위해서 웨딩플래너들과 극비리에 접촉 중에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가수 박효신은 가수 겸 뮤지컬 배우로 활약중이며 정려원은 tvN 월화드라마 '풍선껌'에 출연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