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칠성파 조폭, 송파구 특급 호텔서 호화로운 결혼식…유명 연예인도 참석?

입력 2015-11-03 05:02:00 | 수정 2015-11-03 10:50: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칠성파 간부 결혼식 칠성파 간부 결혼식 / 사진 = YT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칠성파 간부 결혼식 칠성파 간부 결혼식 / 사진 = YTN 방송 캡처


칠성파 결혼식

서울 송파구의 특급호텔에서 폭력조직 칠성파의 행동대장의 결혼식이 열려 경찰 인력이 대거 배치됐다.

2일 방송된 YTN 뉴스에서는 서울 송파구 유명 특급호텔에서 부산의 폭력조직 칠성파의 행동대장 권모(56)씨의 결혼식이 공개됐다.

권 씨는 영화 ‘친구’의 실제 모델인 조직원 정모 씨와 함께 곽경택 감독을 협박해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인물이다.

권 씨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조폭계 원로인 '신상사파' 두목 신상현 씨를 비롯해 전국 각지의 조직폭력배 두목급 인사들이 집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식에는 칠성파 조직원 90여명을 비롯해 250여 명의 하객이 참석했고 유명 연예인도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230여 명의 경찰이 예식장 안팎에 배치됐고 충돌이나 불상사는 없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