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이연복vs김풍, 사제간의 맞대결…과연 승자는?

입력 2015-11-02 21:18:07 | 수정 2015-11-02 21:18:07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공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사제인 이연복-김풍 사제지간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 게스트로 참여한 서장훈은 자신의 냉장고 속 재료로 만든 ‘불량한 요리’가 먹고 싶다는 주문을 했고, 이에 이연복과 김풍이 맞붙게 됐다.

서장훈의 “‘불량한 요리’가 먹고 싶다”는 주문에 펼쳐진 두 사제간의 대결은 이연복이 승리하면 최초 7연승 달성이라는 대기록이 탄생할 수 있어 관심이 집중된다.

김풍은 스승과의 대결에 부담감을 느낄 것이라는 걱정과는 달리, 일회용 패트병을 이용한 새로운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본인과 딱 맞는 대결 주제에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이연복은 자신에게 다소 어려운 주제를 맞아 살짝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MC 김성주가 맛 평가를 하자 버럭 짜증을 내는 등 평소에는 볼 수 없었던 의외의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시식시간이 되자 서장훈은 한 요리를 맛보고는 “끝내준다”며 녹화 처음으로 행복한 표정을 지으며 만족한 시식평을 쏟아냈다.

한편 이연복은 김풍의 불량한 기세를 꺾고 7연승을 이뤄낼 수 있을지는, 2일 밤 9시30분에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