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달콤살벌 패밀리' 걸스데이 민아·비투비 민혁, 핑크빛 로맨스 '찰떡궁합 커플'

입력 2015-11-03 13:53:03 | 수정 2015-11-03 13:53:03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새 수목 휴먼코미디 ‘달콤살벌 패밀리’(극본 손근주, 김지은/ 연출 강대선/ 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의 걸스데이 민아와 비투비 민혁이 안방극장의 엄마미소를 책임질 ‘투민 커플’로 나선다.

'달콤살벌 패밀리'에서 엉뚱한 꽃고딩 백현지 역으로 활약할 민아와 훈훈한 모범생 윤성민 역으로 분할 민혁이 예사롭지 않은 달콤한 케미를 발산, 벌써부터 핑크빛 분위기를 물씬 풍기고 있는 것.

특히 민아(백현지 역)와 민혁(윤성민 역)은 자연스레 손을 잡고 아이컨택을 하는 등 10대 커플의 풋풋함과 싱그러움을 발산하고 있어 보는 이들마저 두근케 하고 있는 상황.

정준호(윤태수 역), 문정희(김은옥 역)의 아들인 민혁과 정웅인(백기범 역), 유선(이도경 역)의 딸인 민아는 극 중 부모들의 대립각으로 인해 2015판 新로미오와 줄리엣으로 활약할 예정. 이에 두 사람이 부모님들의 반대를 무릅쓰고 어떤 알콩달콩한 러브스토리를 펼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민아와 민혁은 음악 방송 무대는 물론 예능 ‘에코빌리지 즐거운 家’를 통해 깨알 콤비로 활약한 터. 이에 이미 친분이 남다른 두 사람은 첫 만남에서부터 자연스레 웃고 떠들며 연기에 대한 고민들도 스스럼없이 나누고 있어 드라마 속 호흡을 더욱 기대케 한다.

한편, 드라마 ‘달콤살벌 패밀리’는 집밖에선 폼 나는 조직 보스지만 집안에서는 와이프 잔소리와 두 아이들 무시에 찬밥 신세인 남자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처절한 사투를 ‘웃프게’ 그린 휴먼코미디.

꽃고딩 완소 커플 민아와 민혁을 만나볼 수 있는 MBC 새 수목 휴먼코미디 '달콤살벌 패밀리‘는 ’그녀는 예뻤다‘ 후속으로 오는 11월 18일(수) 첫방송 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