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 일본보다 뒤처져…"1위는? 노르웨이"

입력 2015-11-03 22:21:00 | 수정 2015-11-05 05:23:39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사진=노르웨이 관광청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사진=노르웨이 관광청


한국 살기좋은 나라 28위

한국이 살기좋은 나라 순위 28위에 올랐다.

2일(현지시간) 영국의 싱크탱크 레가툼 연구소가 세계 142개 국가를 대상으로 순위를 매겨 발표한 ‘2015 레가툼 세계 번영 지수’에서 한국은 지난해보다 3계단 떨어진 28위로 조사됐다.

한국은 8개 분야 중 안전·안보 분야(17위)에서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경제(17위)와 기업가 정신(23위), 교육(20위), 보건(21위) 등 분야에서도 상위권에 올랐다.

국가 경영·통치 능력(35위)과 개인 자유(66위) 분야는 중상위권에, 사회 공동체 구성원 간의 협조와 네트워크를 일컫는 사회적 자본(85위) 분야에서는 중하위권에 각각 머물렀다.

아시아 국가 중에는 싱가포르(17위), 일본(19위), 홍콩(20위), 대만(21위)에 이어 5번째를 차지했다.

한국은 2009년 첫 조사에서 29위에 올랐고, 2011년 조사에서 가장 높은 24위를 기록했다.

전체 1위는 6개 분야에서 상위 5위 안에 오른 노르웨이가 차지했다. 노르웨이는 첫 조사부터 7년 연속 이 순위에서 정상을 지키고 있다.

최하위권에는 중앙아프리카공화국, 아프가니스탄, 아이티, 차드, 부룬디, 콩고민주공화국, 시리아, 예멘 등이 있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