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가맨' 강현수 "연예인 에이전시 사업 중" 업계 전문 용어 남발

입력 2015-11-04 09:53:19 | 수정 2015-11-04 09:53: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가맨' 강현수 "연예인 에이전시 사업 중" 업계 전문 용어 남발

강현수 강현수 /JTBC '슈가맨'기사 이미지 보기

강현수 강현수 /JTBC '슈가맨'


강현수가 사업가로서의 행보를 가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가수 강현수가 오랜만에 방송 출연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그런가 봐요’를 부르며 등장한 강현수는 “현재는 에이전시를 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광고 모델이나 행사 출연 연예인들을 섭외하는 업무를 한다”며 “회사를 차리고 지금까지 운영 중이다”고 밝혔다.

강현수는 또 자신이 섭외한 연예인들의 성공사례를 열거하며 ‘네고’, ‘캐파’ 등 업계 전문 용어를 남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강현수는 과거 유재서 결혼식 축의금으로 3만원을 냈다는 인터뷰와 관련한 질문에 "당연히 말도 안되는 금액이었다. 계속 몇년 동안 마음에 담아두고 있었다. 기회가 닿으면 얘기하려고 했는데 우연히 인터뷰를 하다가 얘기를 하게 됐고 기사로 나왔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강현수가 결혼을 하면 내가 그 이상을 하면 된다”며 “3만1000원 정도면 깜짝 놀랄 것”이라고 재치있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