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유 제제' 논란에 거센 악플 세례…네티즌 반응 어떻길래 '충격'

입력 2015-11-05 16:45:16 | 수정 2015-11-05 16:46: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이유 제제 아이유 제제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 사진=한경닷컴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유 제제 아이유 제제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 사진=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아이유 제제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가수 아이유가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속 제제를 모티브로 한 신곡 '제제' 해석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다.

5일 아이유의 신곡 '제제'의 해석과 관련, 출판사 동녘 측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유감을 표했다.

출판사 측은 과거 아이유가 언급한 노래 속 '제제'를 '섹시하다'고 언급한 것에 대해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는 작가의 자전적 소설이기도 하다"며 "지금도 상처받고 있을 수많은 제제들을 위로하기 위한 책. 그런 작가의 의도가 있는 작품을 이렇게 평가하다니"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특히 "학대로 인한 아픔을 가지고 있는 다섯 살 제제를 성적 대상으로 삼았다는 것은 매우 유감스러운 부분이다"라며 "제제에다가 망사스타킹을 신기고 핀업걸 자세라니..핀업걸은 굉장히 상업적이고 성적인 요소가 다분하다"고 덧붙였다.

문제가 되고 있는 아이유의 '제제' 가사는 '넌 아주 순진해 그러나 분명 교활하지 어린아이처럼 투명한 듯해도 어딘가는 더러워 그 안에 무엇이 살고 있는지 알 길이 없어' 등이 있다.

한편 아이유의 신곡 '제제' 해석 논란에 누리꾼들은 강한 비판이 섞인 댓글들을 내뱉고 있다.

누리꾼들은 "아이유,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책을 읽기는 한걸까", "아이유 제제, 잘 나갈 때 신중했어야지", "아이유 제제, 학대받는 어린 아이에 대해 성적으로 접근한 건 진짜 사과해야 한다", "아이유, 확실히 이건 잘못 된거다. 인정할건 인정해야 할 듯", "아이유, '제제' 가사 보니 정말 충격적이네요", "아이유, 열애설 이후 왜 자꾸 안 좋은 일만 생기는 건지..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