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응답하라 1988' 혜리 "민낯 연기?…부담없다" 자신감 드러내

입력 2015-11-06 18:01:13 | 수정 2015-11-06 18:01: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사진=네이버 V앱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사진=네이버 V앱 방송캡쳐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 혜리가 민낯으로 연기하는 것에 관한 생각을 털어놨다.

혜리는 6일 방송된 네이버 V앱 tvN '응답하라 1988' 스페셜 편에 출연해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 날 방송에서 혜리는 케이블채널 tvN '응답하라 1988'의 스틸컷이 공개되자 "지금의 모습과 많이 다르다"며 "저 사진에는 나의 민낯이 담겨있다"고 말했다.

이에 '걸그룹으로서 메이크업을 지우고 촬영하는 것에 대한 부담감은 없냐'는 질문에 "전혀 그렇지 않다. 메이크업을 지우니 오히려 본인의 모습을 표현할 수 있어 좋다"고 답했다.

'응답하라 1988'은 2015년판 한 지붕 세 가족으로, 1988년 서울 도봉구 쌍문동에 사는 다섯 가족의 이야기를 담아낼 예정이다. 따뜻한 가족애, 우리 골목과 우리 이웃 등 평범한 소시민들의 이야기와 아날로그식 사랑과 우정으로 향수와 공감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한편 '응답하라 1988'은 6일 오후 7시 50분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