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응답하라 1988' 이미연 깜짝 등장, 혜리 성인역으로 남편찾기 예고…"누굴까?"

입력 2015-11-06 21:57:10 | 수정 2015-11-06 21:57: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 /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 /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캡쳐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88' 첫 방송에 배우 이미연이 깜짝 등장했다.

6일 첫방송된 tvN 새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극본 이우정/연출 신원호)에서는 이미연이 덕선(혜리 분)의 성인이 된 모습으로 출연했다.

내레이션으로 드라마를 이끌었던 이미연이 극 말미 성인 덕선으로 등장했다. 이 자리에서 그녀는 ‘남편 찾기’의 힌트를 제공했다.

이미연은 "질문이 뭐였죠? 언제 처음 만났냐고. 만나지는 수십년 됐다. 나도 얘랑 결혼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 잠깐 정신이 어떻게 된 것 같다"며 인터뷰를 이어갔다.

이어 "쌍문동 그 동네에서 연탄가스를 제일 많이 마셨다. 한 20년 먹었다. 그 후유증때문에 정신이 어떻게 된 것 같은데.. 우리 남편 땡잡은거죠. 어디서 이런 예쁜 아내를 얻겠냐"고 말해 남편의 존재에 대해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응답하라 1988’은 2015년판 ‘한 지붕 세 가족’으로 1988년 서울 도봉구 쌍문동을 배경으로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따뜻한 가족 이야기를 그린다. 매주 금, 토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