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자기야' 김인석, 원조 금수저? 놀이동산 재벌설에 해명 "사실은…"

입력 2015-11-06 10:24:59 | 수정 2015-11-06 10:24: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자기야' 김인석, 원조 금수저? 재벌설에 해명 "사실은…"

자기야 김인석 /KBS '해피투게더'기사 이미지 보기

자기야 김인석 /KBS '해피투게더'


'자기야' 김인석

개그맨 김인석이 재벌설에 휘말렸다.

김인석은 과거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부잣집 아들이라는 소문이 있다. 아버지가 놀이동산을 운영하신다고 하더라"는 MC들의 말을 들었다.

이에 김인석은 "그 얘기 때문에 아버지께 엄청 혼났다"고 말했다.

이어 "이렇게만 말하면 문제가 커진다"며 "아버지께서 하신 말씀을 그대로 전하자면 '네가 나가서 주접을 떠니까 내가 힘들다'고 하셨다. 놀이동산을 운영하시긴 하셨지만 지금은 하지 않으신다"고 말했다.

인석은 "놀이동산을 운영하실 때도 재벌 수준은 아니었다. 소문이 잘못나다 보니까 아버님을 아시는 분들이 많은 말들을 사니는 것 같다"며 "아닌 것은 아니라고 딱 얘기를 해야할 것 같다"고 해명했다.

조세호는 "예전에 증권회사 임원으로 계셨는데 모아둔 돈을 놀이동산에 투자하셨고, 지금은 문을 닫은 상황이다"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