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헤이즈, 파이널 진출실패

입력 2015-11-07 11:21:51 | 수정 2015-11-07 11:2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헤이즈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헤이즈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헤이즈가 아쉽게 파이널 무대 진출에 실패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에서는 세미 파이널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에서 전지윤과 키디비에 이어 헤이즈와 효린의 맞대결이 펼쳐쳤다.

헤이즈는 “가족에 대한 노래를 꼭 한 번 만들고 싶었다”며 각별한 사이의 오빠가 지켜보는 가운데 가족을 위한 노래 ‘돈 벌지 마’로 무대를 선보였다.

헤이즈는 ‘우리 가족은 내가 다 먹여 살려 엄마 돈 벌지 마, 돈 걱정은 말고 내 옆에 딱 붙어 있어’ 등의 가사로 가족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모두의 예상을 깨고 헤이즈는 그룹 엑소의 찬열과 호흡을 맞췄다. 무대에 앞서 “편견을 깨부수고 싶다”고 공언했던 헤이즈는 힙합에 대한 열정과 랩 실력을 뿜어냈다,.

한편 이날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에서 헤이즈는 효린과의 대결에서 9표라는 아슬아슬한 차이로 비록 파이널 무대에는 오르지 못했다.

무대 후 헤이즈는 “그래도 가족을 위한 노래를 할 수 있어서 좋았다. 큰 차이가 나지 않고 아쉽게 져서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