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승환, 살해 협박 이어 차량에 X자 흠집 테러 당해…"정말 치졸하다"

입력 2015-11-09 11:19:54 | 수정 2015-11-09 11:19: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이승환이 X자 흠집 차량 테러를 당했다고 밝혔다.

이승환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검은색 차량에 커다랗게 X로 흠집 난 사진을 공개한 뒤 "CCTV 확인 중입니다. 혹시라도 제 페북 보시고 자수하신다면 선처하겠습니다. 그런데 정말 치졸하네요"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최근 이승환의 행보에 불만을 가진 이가 저지른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이승환은 지난 4일 '한쪽 눈을 가리지 마세요'라는 주제로 국정화 역사 교과서 반대 콘서트를 열었다. 당시 한 트위터 이용자는 "반국가 선동의 선봉에 섰던 종북 가수 신해철이 비참하게 불귀의 객이 됐다. 다음은 빨갱이 가수 이승환 차례"라며 살해 협박을 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